주요 콘텐츠로 가기

우리의 첫 재개통 치료

아르헨티나
닥터 Federico Giner,  Luis C. Lagomaggiore Hospital 



의심할 여지가 없이 2019년 1월 24일은 우리 병원에서 역사적인 날로 기억될 것입니다.

매년 약 11,000명의 환자를 치료하는 Luis C. Lagomaggiore Hospital은 아르헨티나 멘도사주에서 두 번째로 중요한 공공 성인 병원입니다. 그러나 2018년 말까지도 허혈성 뇌졸중 환자를 위한 재개통 치료 체계는 갖춰지지 않았습니다.

다행히 엔젤스 이니셔티브의 큰 노력과 귀중한 지원 덕분에 병원 직원들은 2019년 1월 18일에 처음으로 급성 허혈성 뇌졸중 환자를 다루는 방법에 대한 교육을 받았습니다. 

이는 해당 분야에서 국내 최고 리더인 닥터 Adolfo Savia와 닥터 Cristina Zurrú 두 명이 이끈 하루에 7시간에 이르는 강행군이었습니다. 이 교육은 환자 관리에 내재된 주요 문제를 해결하여 지식과 실제 경험을 모두 전달했습니다.

중환자 병동, 신경과, 의료 클리닉, 심장내과, 응급실의 의사 및 간호사는 물론 실험실과 영상실 기술자, 환자 이동 담당자, 행정 및 관리 직원 등 다양한 부서의 85명 인원이 훈련에 참석할 정도로 병원 직원들의 헌신과 지지는 대단했습니다. 

교육일을 마무리하면서 시뮬레이션을 실시간으로 수행했습니다. 뇌졸중팀은 더미 뇌졸중 환자의 평가 및 치료를 수행하여 22분 33초의 도착 후 치료 시간을 기록했습니다. 당시 병원 내에서는 그 누구도 꿈도 꾸지 못했던 기록이었습니다. 

그러나 진정한 테스트는 실제 환자를 치료해야 할 때라는 것을 우리는 알고 있었습니다. 알고 보니, 별로 오래 기다릴 필요가 없었습니다. 

불과 6일 후 급성 허혈성 뇌졸중이 의심되는 환자가 응급실에 도착했습니다. 그의 증상 발병은 40분 전이었습니다. stroke code가 즉시 활성화되었습니다. 신경과 영역에 도착했을 때 이미 응급 직원이 환자를 평가했고 환자의 몸에 2개의 말초정맥 접근 장치가 부착되어 있었습니다. 뇌 CT 스캔으로 빠른 평가가 이루어졌고 환자는 즉시 중환자실로 옮겨 재개통 치료를 시작했습니다. 

그리하여 이 사례는 도착 후 치료 시간 41분을 기록한 최초의 정맥 내 재개통 치료였습니다! 이 숫자는 해당 팀이 더 많은 환자를 치료하고 더 많은 경험을 얻게 되면 확실히 향상될 것이지만, 첫 번째 실제 사례치고는 결코 나쁘지 않습니다! 

Powered by Translations.com GlobalLink OneLink Software